copyrights ⓒ archium. all rights reserved.

Urban Hive

위치_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동

대지면적_ 1,000.9㎡

건축면적_ 584.78㎡

연면적_ 10,166.89㎡

규모_ 지하 4층, 지상 17층

구조_ 철근 콘크리트조, TSC

외부마감_ 노출콘크리트, Thk24 로이복층유리

설계기간_ 2004.06~2007.04

시공기간_ 2006.02~2008.09

사진_ 박영채

 

Loaction_ Nonhyeon-dong, Gangnam-gu, Seoul

Site area_ 1,000.9㎡

Building area_ 584.78㎡

Total floor area_ 10,166.89㎡

Building scope_ B4F 17F

Structure_ RC Structure, TSC

Exterior finishing_ Exposed Concrete, Thk24 pair glass

Design period_ 06.2004~04.2007

Construction period_ 02.2006~09.2008

Photographer_ Youngchae Park

강남대로의 네거리에서 한 모퉁이를 차지하고 있는 흰색의 구멍 뚫린 상자는 비워서 열려있다. 부유하는 도시의 분위기를 붙잡기 위한 몸짓은 monolith의 단순함이다. 둥근 구멍의 조합은 조형의 효과를 의도한 것이 아니라 이중의 외벽에서 외부로 노출된 구조벽의 역학적 해결로 시도한 것이다. 콘크리트의 무거움을 비워낸 가벼움과 딱딱함을 덜어낸 부드러움으로 도시적인 긴장을 푸는 것이 원경이라면 둥글음의 상세가 이루는 다양한 표정은 도시의 단조로움을 깨우는 근경이 된다. 도시와 건축이 연결되는 방식은 곧 건축과 인간이 접촉하는 방식이다. 공개공지를 두었을 뿐 현관과 로비는 설정되지 않았다. 각 층의 출입은 도시의 길과 직접 연결 된다.

 

The cube with combination of white openings which is located on corner of crossroad in Kang-nam Ave. is emptied and opened. The simplicity of monolith is a gesture to hold an atmosphere of floating city. The combination of round holes is not intended to express effectiveness of modeling but an attempt as a mechanical settlement of structural walls which is exposed to outside on double skin. When the perspective is relaxation of city’s tension with the lightness without massive concrete and the softness without rigidity, the close-range view is a various expression of detail of roundness which arouse from monotonous in city. The way that connects city and architecture is just a same process that connects architecture and human. The lobby and entrance is not established even the open space is settled. The access of each floor is directly linked to the city’s road.